화성시, 사회적 약자 위한 스마트 도시안전망 구축 나서

-18일, 스마트도시협회, 퀄컴코리아와 ‘사회적 약자보호 디바이스’지원사업 업무협약 체결

가 -가 +

김정화
기사입력 2021-01-19 [17:38]

▲ 사회적약자 지원을 위한 응급호출 서비스 업무협약     ©화성시

 

스마트 시티로의 도약을 준비 중인 화성시가 사회적 약자를 위한 스마트 안전망 구축에 나섰다.

 

시는 18일 스마트도시협의회, 퀄컴코리아와 ‘사회적 약자보호 디바이스 지원사업’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이번 협약으로 퀄컴은 관내 인지저하 어르신 87명과 드림스타트 아동 및 사례관리자 63명 총 150명에게 ‘스마트위치추적 단말기’를 무상 지원했다.

 

해당 단말기는 아동이나 인지저하 어르신이 설정된 안심보호구역에서 벗어나거나 위급상황에 처할 경우 관제센터로 비상호출을 보내고, 관제센터는 인근 CCTV영상을 확보해 상황파악 후 즉시 112에 신고, 긴급구조가 가능하도록 돕는 역할이다.

 

또한 가정방문 등 출장이 잦은 사례관리 담당자가 마주할 수 있는 여러 위험상황에서 신변보호도 지원한다.

 

서철모 화성시장은 “이번 사업은 자칫 소외되기 쉬운 취약계층이 안심하고 일상을 누릴 수 있는 계기가 될 것”이라며, “사회적 약자에 대한 안전지원 서비스를 한층 강화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한편, 시는 지난해 총 12억 원을 투입해 범죄나 재난현장에서 골든타임을 확보할 수 있는 ‘스마트시티 통합플랫폼’을 구축했으며, 이를 연계한 시민 안전보호 서비스를 지속적으로 확대해 나갈 예정이다.

김정화의 다른기사보기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최신기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갱신

Copyright ⓒ 보도뉴스닷컴.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