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상남도, 사회적경제기업 온라인 목요장터 개최

- 유튜브 실시간 재생(스트리밍)을 통해 온라인 홈쇼핑 방송 송출

가 -가 +

김정화
기사입력 2020-11-25 [17:00]

 

경상남도(도지사 김경수)가 우리지역 사회적경제 활성화를 위한 판로개척을 위한 지원사업의 일환으로 온라인 목요장터를 개최한다.

 

이 사업은 코로나19 여파로 대면 판로에 어려움을 겪는 사회적경제기업들을 지원하기 위해 사전 선발된 제품들을 유튜브를 통해 홈쇼핑 형식으로 온라인에서 홍보하고 판매하는 사업으로 경남도 내에서 처음 기획하는 사업이다.

 

온라인 목요장터는 지난 11월 19일(목) 방송을 시작으로 12월 17일까지 매주 목요일 18시부터 사회적경제기업 제품 4종을 유튜브 <경남가치사는마켓*>에서 실시간 재생(스트리밍)을 통해 판매한다.

 

* https://www.youtube.com/channel/ucpecw6ltz0o3kzu0rmgc1kg?view_as=subscriber

 

이어 ‣11월 26일(목)에는 샴푸, 박하차, 절임배추, 드립백 커피 등 (사회적)협동조합 제품 4종을, ‣12월 3일(목)에는 비트차, 된장・고추장, 단감즙, 도자기 등 마을기업 제품 4종을 판매할 예정이다.

 

방송은 경남 ‘mbc 정오의 희망곡’ 진행자인 조복현 아나운서의 사회로 한 시간 동안 진행되며 각 기업 대표가 판매 상품을 소개하고, 온라인 질의·응답을 통해 시청자들과 직접 소통한다.

 

또한 방송 상품은 제공되는 구매 링크를 통해 바로 구매할 수 있다.

 

장재혁 도 사회적경제추진단장은 “유튜브를 통해 소비자에게 적극적으로 다가감으로써 사회적경제에 도민 인지도를 높이는 계기가 될 것”이라며 “사회적경제기업들이 코로나19와 같은 새로운 사회변화에 대비할 수 있도록 온라인 목요장터와 같은 다양한 판로 개척을 적극 지원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김정화의 다른기사보기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최신기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갱신

Copyright ⓒ 보도뉴스닷컴.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