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다시갈지도’ 역대급 깐깐 보스 여행친구 심진화 출격! “가만히 누워있을 거면 왜 여행을 가~”

가 -가 +

김정화
기사입력 2024-02-21 [10:27]

 

‘다시갈지도’에 출연한 개그우먼 심진화가 역대급 깐깐한 여행 친구의 모습으로 웃음을 자아낸다.

 

흥미진진한 여행 정보들을 유쾌한 랜선 여행에 담아내는 알짜배기 여행지침서 채널S 오리지널 예능프로그램 ‘다시갈지도’가 오는 22일(목) 97회를 방송한다. 이날 방송에서는 익히 알려진 유명 여행지가 아닌 소도시에서의 특별한 여행을 원하는 '노노멀 여행족'을 사로잡을 ‘아시아의 소도시’를 주제로 여행 배틀이 펼쳐진다. 이번 여행 배틀은 서포터 김신영이 대리여행자 써니앤쎄이와 함께 ‘일본 가나자와’, 이석훈이 쑈따리와 함께 ‘태국 치앙라이’, 최태성이 태리당과 함께 ‘베트남 사파’를 추천하는 가운데 김신영의 21년 절친인 개그우먼 심진화가 랜선 여행에 함께 나서 ‘텐션 업’ 여행을 선보인다고 해 이목이 집중된다.

 

최근 진행된 녹화에서 심진화는 1위 선정 기준이 무엇이냐는 김신영의 질문에 “소도시에서만 느낄 수 있는 특징 또는 맛 등 확실한 무언가가 있어야 한다”라며 자신의 여행 철학을 공개해 이목을 집중시켰다. 1위를 거머쥐기 위해서는 김신영, 이석훈, 최태성이 심진화의 마음을 쟁취해야 하는 상황. 이석훈이 “한 방이 있어야 하는 구나”라며 심진화의 까다로운 기준을 되새기자, 심진화는 “가만히 누워있을 거면 안방에 있지 왜 여행을 가~”라고 외치며 역대급 여행 어록과 함께 깐깐 보스의 포스를 제대로 내뿜어 웃음을 자아낸다는 후문이다.

 

그런가 하면 이날 방송에서 심진화는 숙소와 음식에 관해서도 자신만의 철학을 듬뿍 담아 랜선 여행을 한층 유쾌하게 이끈다. 특히 심진화는 식사 전 음식 사진은 필수라면서도 “사진 찍느라 음식을 못 드신 경우가 있냐”라는 이석훈의 물음에 마치 생전 처음 들어보는 괴이한 질문이라는 듯 "아니 그럴 일은 없죠"라고 단언하며 먹방 여신 클래스를 뽐내 웃음을 유발한다. 이에 심진화의 절친 김신영 역시 "(심진화와 식당에 가면) 2분 뒤 SNS 스토리에 음식 사진이 올라온다"라고 덧붙여 현장을 웃음바다로 만들었다고. 나아가 심진화는 “한국 돌아와서 보톡스를 맞더라도 베트남 반미는 먹어줘야 한다”등 확고한 여행 먹방 철학을 자랑해 배꼽을 잡게 만든다는 전언이다.

 

이에 깐깐하지만 유쾌한 여행 철학을 지닌 심진화를 만족시킬 '아시아의 소도시' 여행 배틀이 펼쳐질 '다시갈지도' 본 방송에 기대감이 모인다.

 

한편 채널S 간판 오리지널 예능 ‘다시갈지도’의 ‘아시아의 소도시 여행 배틀’은 오는 22일(목) 저녁 8시에 방송된다. 채널S는 SK브로드밴드 Btv에서는 1번, KT 지니TV에서는 70번, LG U+TV에서는 61번에서 시청할 수 있다.

 

사진 제공 | 채널S <다시갈지도>

김정화의 다른기사보기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텔레그램 URL복사

최신기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갱신

Copyright ⓒ 보도뉴스닷컴.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