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산시, ‘2021 안산의 책’ 시민과 함께 선정

온‧오프라인 선호도 조사 실시…이달 말 최종 결정 예정

가 -가 +

김정화
기사입력 2020-12-01 [10:19]

▲ 안산시, ‘2021 안산의 책’ 시민과 함께 선정     ©안산시

 

안산시(시장 윤화섭)는 시민의 손으로 뽑고, 함께 읽고 이야기를 나눌 수 있는 ‘2021 안산의 책’ 선정을 위한 시민 선호도 조사를 진행하고 있다고 1일 밝혔다.

 

‘안산의 책’은 2011년부터 시작된 안산시 대표 독서운동으로 ▲일반(성인) ▲청소년 ▲어린이 등 계층별로 각 한권의 책을 선정해 중앙도서관 등 관내 공공 및 작은도서관에서 다양한 독서진흥 사업을 추진한다.

 

시는 내년도 안산의 책 선정을 위해 지난 10월 시민 517명으로부터 336권의 책을 추천받았으며, 이에 대해 대학교수·교사·사서·지역작가·시민대표로 구성된 ‘2021 안산의 책 1차 선정위원회’를 통해 각 계층별 5권의 후보도서를 선정했다.

 

시는 이달 9일까지 온·오프라인을 통해 후보도서에 대한 시민 선호도 조사를 실시한다. 중앙·감골·관산·성포·미디어라이브러리·상록·단원어린이도서관을 방문하거나, 안산시 도서관 홈페이지(http://lib.ansan.go.kr)에 접속한 뒤 ‘열린공간→설문조사’ 메뉴에서 참여하면 된다.

 

시는 선호도 조사를 바탕으로 2차 선정위원회를 열어 논의한 뒤 이달 말 최종 선정할 예정이다.

 

시 관계자는 “올해로 11주년을 맞는 ‘안산의 책’을 많은 시민이 접하고 마음에 위안을 얻길 바란다”고 말했다.

 

자세한 내용은 중앙도서관 홈페이지(http://lib.ansan.go.kr) 또는 031-481-3868로 문의하면 된다.

 

각 후보도서는 다음과 같다. 괄호 안은 작가·출판사·발간연도.

 

일반 부문 ▲선량한 차별주의자(김지혜·창비·2019) ▲우리가 빛의 속도로 갈 수 없다면(김초엽·허블·2019) ▲일의 기쁨과 슬픔(장류진·창비·2019) ▲진주(장혜령·문학동네·2019) ▲탬버린(김유담·창비·2020)

 

청소년 부문 ▲1의 들러리(김선희·소원나무·2019) ▲독고솜에게 반하면(허진희·문학동네·2020) ▲산책을 듣는 시간(정은·사계절·2018) ▲십 대를 위한 첫 심리학 수업(이남석·사계절·2020) ▲알로하, 나의 엄마들(이금이·창비·2020)

 

어린이 부문 ▲소문 바이러스(최형미·킨더랜드·2017) ▲스파이더맨 지퍼(김점선·가문비어린이·2019) ▲열 살, 채근담을 만나다(한영희·나무생각·2019) ▲욕 좀 하는 이유나(류재향·위즈덤하우스·2019)

김정화의 다른기사보기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최신기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갱신

Copyright ⓒ 보도뉴스닷컴.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