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산시, 베트남에 농업기술 ‘한류’ 전파한다

- 자매도시 닌빙성 영농인과 공무원에 3주간 농업기술 교육

가 -가 +

김정화
기사입력 2019-09-18 [11:24]

 

▲ 오세현 아산시장이 닌빈성 농업연수단과 함께 기념촬영하고 있다    

 

아산시(시장 오세현)가 9월 17일 아산시농업기술센터에서 자매도시 베트남 닌빈성 농업연수단을 대상으로 선진농업기술을 전수하는 ‘2019 제3차 농업개발과정’ 입교식을 갖고, 3주간 연수프로그램을 진행한다.

 

올해로 3회째를 맞는 농업개발과정에 참가한 베트남 닌빈성 농업연수단은 농업 관련 공무원 및 모범 영농인 19명으로 구성됐다.

 

이번 교육과정은 기존 아산시 친환경 농업기술관련 교육을 보강해 베트남 현지에 적용 가능한 버섯, 인삼, 오이, 가지 등 시설작물 재배기술 과정을 중점적으로 편성했다.

 

또한, 닌빈성 농업연수생이 자국 농업발전에 기여할 수 있는 역량 함양을 위해 재배농가 현장방문을 통해 실질적 기술 전수가 이뤄지도록 했으며, 농업연구시설 및 유통센터 등의 현장견학, 농기계 운전 실습 등 선진농업 전반에 관한 교육과정도 마련했다.

 

시는 관내 주요 관광지 견학 프로그램도 마련하는 등 농업연수에 기반한 자매도시와의 교류 협력이 관광·문화·스포츠 등으로 확대되길 기대하고 있다.

 

오세현 아산시장은 입교식 인사말을 통해 “우리 시와 닌빈성은 2016년 자매결연 체결 이후 농업, 문화, 교육 등 여러 분야에서 지속적인 교류가 이어지고 있다”며, “연수과정에서 습득한 농업기술이 닌빈성의 농가발전과 농가소득 증대에 실질적 도움이 되고, 향후 농업분야 상호이익을 창출할 수 있는 저변확대로 이어지길 바란다”고 말했다.

김정화의 다른기사보기

관련기사


    Warning: Invalid argument supplied for foreach() in /home/ins_news3/ins_mobile/data/ins_skin/o/news_view.php on line 81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최신기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갱신

Copyright ⓒ 보도뉴스닷컴. All rights reserved.